잊지말아야할 2014년!

2014년도 이렇게 지나가는구나.
개인적으로도 많은 일들이 있었고, 다니던 회사도 크나큰 변화가 있었던 한해였다.

그 과정에서 스스로에게 실망하는 것도, 좀 더 나은 선택을 할 수 있지 않았을까하는 아쉬움이 진하게 남는 한해였던 기억이다.
이제 일주일도 남지 않았지만 올 한해를 복기하는 시간을 보내고 싶다.
다행인지 그 선택들의 결과들을 확인할 수 있어서 좋은 결과도, 나쁜 결과도 나름대로 확인할 수 있었던 한해이기도 하다.

원래 살아가는 과정 자체가 선택의 연속이라는 말들이 있듯이
올해 뿐 아니라 내년은 특히나 그 선택의 정도나 빈도가 높을 것으로 생각한다.

다양한 선택에서 오는 긴장감이 스트레스로 느껴질 때도 있겠지만 스스로에 지치지 않는 한해가 되기를 기원한다.

0 replies

Leave a Reply

Want to join the discussion?
Feel free to contribute!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